Aloha! 천주교 하와이 한인성당
호놀룰루 교구 마노아, 솔렉 공동체
"Peace be with you"
- Korean Catholic Church of Hawaii -
       
 
웃음 마당  
       
 hawaii
하와이한인성당
"Peace be with you"
- Korean Catholic Church of Hawaii -
작성자 푸른산
작성일 2010-11-02 (화) 17:07
분 류 웃음 마당
ㆍ조회: 597      
http://hi.djcatholic.or.kr/cafe/?hawaii.4367.25
“ 보리밥을 좋아하는 남자 ”
보리밥을 너무나도 사랑하는 남자가 있었다.
그는 보리밥을 너무나 사랑하여 매일 보리밥만을 먹으며 생활했지만, 
보리밥을 먹으면 엄청난 향내가 나는 방구를 무지막지하게 뀌는 습관이 있었다. 

그 남자는 어느 날 한 여자를 만나 사랑에 빠졌다.
그 여자와 결혼할 사이가 되자, 남자는 이 여자가
자신의 엄청난 방구를 견뎌낼 수가 없으리라는 것을 깨달았다.
그래서 그는 보리밥을 끊기로 비장하게 마음먹었다.

그 여자와 행복하게 결혼한 지 1년이 지난 후,
그 남자의 생일이 찾아왔다. 그의 아내는 남자에게 전화를 걸어
"오늘은 집에 당신을 위한 깜짝 선물을 준비할거니까
집에 일찍들어와야돼!!!!!" 라고 말했다.

그는 집에 일찍 들어가기위하여 급하게 일을 하느라 점심도 먹지 못하였다.
남자는 일을 일찍 끝내고 집으로 오는데 너무나도 배가고팠다.
그렇게 길을 걸어 집을오다가 꽁보리밥 전문 식당을 지나치게 되었고, 
그는 도저히 참을 수가 없어 식당에 들어가 꽁보리밥 
두 공기에 된장국을 비벼먹었다. 

현관문을 열자 그의 아내는 너무나도 신이나서 남자에게 말했다. 
"여보, 오늘 저녁은 너무너무 특별한 이벤트를 준비했어!!!!!! 
당신 눈에 눈안대를 할테니까 
눈안대를 벗으라고 하기 전까지는 절때로 벗으면 안돼? 알았지?" 

아내는 남자의 눈을 가리개로 가린뒤 그를 식탁으로 데리고갔다.

"짜잔!!!!!!!!"
하고 말하고 눈안대를 푸르려는 순간, 갑자기 전화가 왔다. 

아내는
"잠깐만, 여보. 전화좀 받고올께!!!!" 
하고 말하고서는 방에 들어가 방문을 쾅 닫았다. 

남자는 끓어오르는 뱃 속을 참을 수가 없었다. 
그는 아내가 방문을 닫고 문에 들어간 것을 확인하고는 
안심하고 방귀를 부우우욱~~~~~~ 하고 내보냈다. 
소리가 굉장하게 클 뿐만 아니라 냄새 역시도 
아프리카 코끼리 * 냄새같은 역겨운 냄새가 났다. 

남자는 자신의 방구냄새에 정신이 혼미해졌으나
도저히 배가 아파 참을 수가 없었다. 

그는 제 2차 방구탄을 뿌다다다 하며 내보냈다.
창문이 흔들리고 액자가 덜컹거렸다. 
그의 바이오매테리얼 융화되는 방구 냄새에 화분에 있는 꽃들이 시들었다. 

그는 아내가 방에서 나오기 전에 어서 속을 편하게 만들어야겠다고 생각하고
있는 힘을 다해 3차 방구를 발사 하였다 
그의 환타스틱한 방구 냄새에 날아다니던 파리들이 
정신을 잃고 바닥에 고꾸라 떨어졌다.

마침내 아내는 전화 통화를 끝내고 방을 나왔다. 

"여보 많이 기다렸지, 미안해.... 자. 이제 눈 안대 푼다~!!
짜자자잔!!!!!!"

눈 안대가 풀린 후 남자의 눈에 들어 온 것은,

진수 성찬의 저녁 식사, 고급 샴페인, 그리고.....
.
.
.
.
.
.
.
.
.
.
.
.
.
"장모님과 장인어른을 비롯해 식탁에 앉아
그의 생일을 축하해주기 위해 모인 12명의 사람들이 있었다."
이름아이콘 다니엘라
2010-11-03 23:35
ha ha ha 너무 웃겨요!!!
푸른산 장모님의 얼굴 표정을 함 상상해보시죠~ 11/4 11:22
   
 
  0
3500
   
 N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339     강원도로 이사간 부산사람의 일기 2 푸른산 2011-02-07 632
  338     골프....... 구름사랑 2011-02-04 676
  337     무슨 실수? 구름사랑 2011-01-11 605
  336     건배합시다. 1+1 구름사랑 2010-12-24 675
  335     착시대회 1등한 영상이라고 하네요~ 1 푸른산 2010-12-13 580
  334     또 일어난 기적 구름사랑 2010-12-12 520
  333     직장인의 일주일 표정 meteor 2010-12-10 648
  332     여성에 대한 화학적 고찰 푸른산 2010-11-23 609
  331     오대양 육대주 구름사랑 2010-11-16 769
  330     우리 학교 교가 1+1 구름사랑 2010-11-15 741
  329     회사와 감옥의 차이 푸른산 2010-11-04 652
  328     소주 한병... 3+2 구름사랑 2010-11-04 824
  327     보리밥을 좋아하는 남자 1+1 푸른산 2010-11-02 597
  326     주정꾼과 과객 구름사랑 2010-10-25 583
  325     어느 결혼식에... 1 meteor 2010-10-23 556
  324     친구란..... 1+1 meteor 2010-10-21 562
12345678910,,,28
Copyright ⓒ White Memo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