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oha! 천주교 하와이 한인성당
호놀룰루 교구 마노아, 솔렉 공동체
"Peace be with you"
- Korean Catholic Church of Hawaii -
       
 
자유 게시판  
       
 hawaii
하와이한인성당
"Peace be with you"
- Korean Catholic Church of Hawaii -
작성자 하와이성당
작성일 2009-08-25 (화) 15:49
분 류 자유 게시판
ㆍ조회: 2034      
http://hi.djcatholic.or.kr/cafe/?hawaii.1082.21
“ 한국 103위 성인 시성식 25주년 합동미사 ”
'순교자 믿음 이어 받자'한국 103위 성인 시성식 25주년 합동 미사[뉴욕 중앙일보]
9월 20일 브루클린 교구 4개 한인성당 공동
4개 한인성당이 내달 한국 순교자 103위 시성식 25주년 기념 합동미사를 연다. 사진은 2004년 베이사이드성당에서 열린 4개 성당 합동 현양미사.
선종한 교황 바오로 2세가 1984년 한국 천주교회 200주년을 맞아 한국을 방문해 한국 가톨릭 순교자 103명을 성인(聖人)으로 시성했다. 성인 시성식이 바티칸이 아닌 곳에서 열리기는 처음 있는 일로, 한국 가톨릭 교회로서는 영광과 축복의 날이었다.

한국성인 103위는 모두가 순교 성인이다. 초창기 혹독한 박해를 거치면서 성장한 한국 가톨릭 교계는 순교 성인의 믿음이 한국 가톨릭 성장의 자양분이라고 여기고 있다.

때문에 한국 가톨릭 교계는 해마다 9월 20일을 ‘성 안드레아 김대건과 바오로 정하상과 동료 순교자(한국 순교자) 대축일’로 정해 성인의 신심을 본받고 있다.

올해는 103위 성인 시성식 25주년이 되는 뜻깊은 해다. 뉴욕 브루클린(퀸즈) 교구에 속한 한인 공동체가 시성식 25년을 맞아 오는 9월 20일 오후 4시 우드사이드성당에서 합동 현양 미사를 봉헌한다.

합동 미사=합동 현양 미사는 퀸즈·베이사이드·우드사이드·브루클린 한인천주교회 등 4개 한인성당이 연합해 여는 대규모 행사다.

브루클린한인사제협의회(회장 남희봉 신부)가 주관하고 브루클린교구 천주교한인평신도협의회(회장 안세호)가 주최해 열린다. 주최측은 1200∼1500명의 한인 신자가 참석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안세호 평신도협 회장은 “요즘 미국에서 자라나는 1.5·2세 등 젊은이들이 한국 가톨릭의 자랑인 순교 성인의 믿음을 너무나 몰라 안타깝다”면서 “이들뿐 아니라 1세들도 다시 한번 순교자의 정신을 이어 받아 한인 가톨릭계가 발전하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이날 합동 미사는 브루클린 교구 주교를 비롯해 4개 성당 신부 등이 공동으로 집전할 예정이다. 제대 앞에는 한국 103위 성인이 그려진 대형 그림이 놓인다. 성체 행렬·강복과 함께 어려운 이에게 주님의 은총이 있기를 함께 기도한다.

다양한 행사=시성식 25주년을 맞아 합동 현양미사뿐 아니라 합창제, 세미나 등 다양한 행사가 잇따라 열리고 있다.

9월 13일 오후 7시엔 베이사이드성당에서 음악제가 열린다. 4개 공동체에서 뽑힌 80여명으로 구성된 합창단은 수준 높은 찬양을 위해 매주 두 번씩 모여 연습을 하고 있다.

4개 성당은 지난 사순절 때 김경회(한국순교복자수녀회) 수녀를 초청해 순교 영성이 가정생활에도 나타날 수 있도록 특강을 열었다. 또한 지난 4월에는 이명상(대전교구) 신부 초청 성령은사 세미나를 개최했다.

젊은이들의 참여를 높이기 위한 행사도 열리고 있다. 브루클린 교구 한인공동체 청년들의 모임인 ‘구원’은 올해 초부터 묵주기도, 구원 교구미사는 물론 찬양콘서트를 열었다.

지난 16일에는 4개 한인성당의 초·중·고등학생 200여명이 롱아일랜드 서폭에 있는 가톨릭신학교에서 ‘순교자의 후손을 살아 있다’는 주제로 축제를 열었다.

4개 성당 사목회, 주일학교 교사회가 마련한 이날 행사는 오전 10시 미사 후 한국 순교자를 주제로 프리젠테이션, 게임, 연극, 인형극 등을 통해 선조의 신앙을 배우는 자리가 됐다.

25주년 합동 현양미사 코디네이터를 맡고 있는 남희봉 신부는 이날 “한국 순교 성인들이 하느님께 대한 믿음을 죽음으로 증거할 수 있었던 힘은 성체에서 나온 것”이라며 성체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정상교 기자 jungsang@koreadaily.com
  0
3500
   
 N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3689     마라도 모습 4+3 구름사랑 2010-02-06 2071
  3688     L.A. Cathedral 3+2 meteor 2009-09-27 2041
  3687     한국 103위 성인 시성식 25주년 합동미사 하와이성당 2009-08-25 2034
  3686     한국인, 신경정신과 의사(병원)을 소개해 주십시요. 1 박병선 2011-03-09 2005
  3685     연주회 소식(2013년 4월 12일 금) 2 구름사랑 2013-03-21 2004
  3684     외로우십니까 1부-3부 황창연 신부의 강의/동영상 장미비 2011-10-18 1966
  3683     The Story of Babar 구름사랑 2009-09-22 1959
  3682     성녀 안젤라메리치 축일(1/27)이예요!!! 1 구름사랑 2011-01-26 1946
  3681     성당에서와 미사전례 중 기본예절 1+1 터보에어 2017-09-05 1945
  3680     민폐를 끼치고 싶지는 않지만... 7+4 최영재 프란치스코 2010-03-21 1909
  3679     고향을 그리게 하는 것들 구름사랑 2009-10-03 1889
  3678     주호놀룰루 총영사관의 분향소를 다녀왔습니다 마라도 2009-05-28 1876
  3677     Hilo, Big Island 7+7 meteor 2009-09-15 1860
  3676     김영교 베드로 신부님 소식입니다 1 푸른산 2010-11-05 1850
  3675     Honolulu Symphony Opening Concert 3+2 구름사랑 2009-09-10 1790
  3674     Re..사진몇장 첨부합니다. 1 푸른산 2009-11-20 1787
12345678910,,,233
Copyright ⓒ White Memo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