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oha! 천주교 하와이 한인성당
호놀룰루 교구 마노아, 솔렉 공동체
"Peace be with you"
- Korean Catholic Church of Hawaii -
       
 
웃음 마당  
       
 hawaii
하와이한인성당
"Peace be with you"
- Korean Catholic Church of Hawaii -
작성자 초록빛바다
작성일 2015-03-17 (화) 05:44
분 류 웃음 마당
ㆍ조회: 595      
http://hi.djcatholic.or.kr/cafe/?hawaii.10516.25
“ 어느 환자의 유서 ”

어느 환자의 유서

 




목사님이 환자의 임종을 맞이하러 병원에 왔다.


가족들도 모두 나가고 목사님과 환자만 남았다.


"마지막으로 하실 말씀은 없습니까?"하고



목사가 묻자 환자는 괴로운 표정으로


힘을 다해 손을 허우적거렸다.



목사는 "말하기가 힘들다면 글로 써보세요"



하면서 종이와 연필을 주었다.


환자는 버둥거리며 몇 자 힘들게 적다가 숨을 거두었다.

목사는 종이를 가지고 병실 밖으로 나와


슬퍼하는 가족들에게



우리의 의로운 형제는 주님 곁으로 편안히 가셨습니다.


이제 고인의 마지막 유언을 제가 읽어 드리겠습니다."



하며 종이를 펴고 큰 소리로 읽기 시작했다.

 



.
.
.
.
.
.


."발치워 짜샤, 너 호흡기 줄 밟았어...."
 

  0
3500
   
 N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이 '끝말 잇기' 코너를 내리고, '웃음 마당'으로 변경합니다!!! 2 하와이성당 2009-12-30 1152
  434     예수님의 반칙 1 초록빛바다 2015-03-17 675
  433     어느 환자의 유서 초록빛바다 2015-03-17 595
  432     숫자에 불과한 나이 초록빛바다 2014-11-15 620
  431     아가씨랑 아줌마의 차이 푸른산 2014-07-25 706
  430     개구쟁이들과 신부님 초록빛바다 2014-06-16 729
  429     사는게 힘들어서 1 초록빛바다 2014-04-01 584
  428     개구리 자리 바꾸기 1 초록빛바다 2014-03-15 530
  427     함께 웃어요 초록빛바다 2014-03-15 418
  426     부모와 자식 사이 변천사 초록빛바다 2014-03-11 420
  425     무서운 한국 음식 초록빛바다 2014-03-03 504
  424     주 기도문 패러디/컴퓨터 버젼 초록빛바다 2014-02-24 402
  423     얼굴 초록빛바다 2014-02-19 346
  422     보신탕과 신부님 초록빛바다 2014-02-05 483
  421     부부의 대화(서울부부와 경상도부부) 초록빛바다 2014-01-29 494
  420     웃어 보세요 초록빛바다 2014-01-15 503
12345678910,,,28
Copyright ⓒ White Memor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