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oha! 천주교 하와이 한인성당
호놀룰루 교구 마노아, 솔렉 공동체
"Peace be with you"
- Korean Catholic Church of Hawaii -
       
 
웃음 마당  
       
 hawaii
하와이한인성당
"Peace be with you"
- Korean Catholic Church of Hawaii -
작성자 초록빛바다
작성일 2014-03-03 (월) 16:17
분 류 웃음 마당
ㆍ조회: 588      
http://hi.djcatholic.or.kr/cafe/?hawaii.9326.25
“ 무서운 한국 음식 ”


 

안녕하세요? 블랑카입니다.

저 한국에 온지 몇년 됐어요...

 

한국에 와서 봉숙이 만나서 결혼도 했어요...

저 처음에 한국 왔을 때 한국은

간식도 너~무 무서운 거

같았어요.

 

저 점심먹고 왔더니, 과장님이~

"블랑카"!!

입가심으로 개피사탕 먹을래? 했어요.

 

..

저 한국 사람들 소피국 먹는거 알았지만,

개피까지 사탕으로

먹을 줄 몰랐어요.

 

저 드라큐라도 아니고

무슨 개피로 입가심 하나고 싫타~~고

했더니,

 

과장님이

그럼 눈깔 사탕은 어때?? 하셨어요~~

 

저 너무 놀라서

"그거 누구꺼냐고"?? 했더니,

과장님이 씨~익

웃으면서,,,

"내가 사장꺼 몰래 빼왔어~" 했어요.

 

저, 기절했어요~~

 

눈을 떠 보니 과장님이 저 보면서

"기력이 많이 약해졌다고

몸 보신 해야 한다며 자기 집으로 가자"

고 했어요...

 


 

그래서 저 너무 불안해서

" 무슨 보신이냐??" 했더니...

과장님 저 어깨를 툭 치시며

"가자, 가~서 우리 마누라 내장탕

먹자" 했어요.

 

저 3일간 못깨어 났어요...

뭡니까?? 이게~~

 

무서운 한국 음식~~~~

 

 


**** 

  0
3500
   
 N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이 '끝말 잇기' 코너를 내리고, '웃음 마당'으로 변경합니다!!! 2 하와이성당 2009-12-30 1272
  434     예수님의 반칙 1 초록빛바다 2015-03-17 847
  433     어느 환자의 유서 초록빛바다 2015-03-17 755
  432     숫자에 불과한 나이 초록빛바다 2014-11-15 759
  431     아가씨랑 아줌마의 차이 푸른산 2014-07-25 922
  430     개구쟁이들과 신부님 초록빛바다 2014-06-16 879
  429     사는게 힘들어서 1 초록빛바다 2014-04-01 661
  428     개구리 자리 바꾸기 1 초록빛바다 2014-03-15 607
  427     함께 웃어요 초록빛바다 2014-03-15 508
  426     부모와 자식 사이 변천사 초록빛바다 2014-03-11 528
  425     무서운 한국 음식 초록빛바다 2014-03-03 588
  424     주 기도문 패러디/컴퓨터 버젼 초록빛바다 2014-02-24 493
  423     얼굴 초록빛바다 2014-02-19 432
  422     보신탕과 신부님 초록빛바다 2014-02-05 560
  421     부부의 대화(서울부부와 경상도부부) 초록빛바다 2014-01-29 580
  420     웃어 보세요 초록빛바다 2014-01-15 584
12345678910,,,28
Copyright ⓒ White Memory All Rights Reserved.